HOME | 모바일 |

KN 메거진 | 인기칼럼 모음 | 영상메거진 | 연예뉴스 | 나도 달인 | 자동차 | 테크뉴스 | 토픽 | 스포츠 | 여행 |

"팡펑후이 등 중국 군부 두 실세 구금 조사 중" "
 베이징
자유게시판

 
입력 09/01
ㆍ조회: 8      
"팡펑후이 등 중국 군부 두 실세 구금 조사 중" "



최근 면직된 중국군 실세 팡펑후이(房峰輝·66) 전 중앙군사위 연합참모부 참모장에 이어 장양(張陽·66) 중앙군사위 정치공작부 주임이 기율위반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내달 18일 제19차 당 대회를 앞두고 후진타오(胡錦濤) 지도부 시절 중용된 두 사람이 중앙군사위에서 나란히 낙마할 가능성을 예고한 것이어서 사실 여부에 이목이 쏠린다.
 
홍콩의 중문뉴스사이트 명경신문망(明鏡新聞網)과 산케이 신문은 1일 중국 소식통을 인용해 팡펑후이 상장과 장양 주임이 지난달 30일 중앙군사위 청사인 베이징 바이 대루(八一大樓)에서 사실상 신병구속을 당했다고 전했다. 두 사람이 '쌍규 처분'(기율당국이 비리 혐의 당원을 구금 상태로 조사하는 것)을 통고받았고 군 사정기관 기율검사위가 신문을 하고 있다는 것이다.
 
앞서 중국해방군보는 지난달 27일 1979년 중국·베트남 전쟁 당시 ‘영웅’ 칭호를 받은 리쭤청(李作成·64) 상장(한국의 대장 격)이 육군 중앙군사위 연합참모부 참모장으로 승진했다고 보도하면서 전임 참모장인 팡 상장의 거취에 대해선 밝히지 않았다. 연합참모부 참모장은 인민해방군의 최고 지휘기관인 중앙군사위 내에서도 핵심 요직으로, 한미 양국의 합참의장과 같은 역할을 한다.  

팡 상장은 후진타오 전 주석의 집권 당시 베이징 군구 사령원(사령관)·총참모부 총참모장 등 군부 내 핵심 요직을 거치며 승승장구했으며 후 주석의 '심복'으로 불렸다. 장 주임 역시 후 주석 계열이며 두 사람 모두 장쩌민(江澤民) 전 국가주석 시절 군내 실세였던 궈보슝(郭伯雄)과 쉬차이허우(徐才厚) 전 중앙군사위 부주석과 가까웠다고 한다. 궈(郭)와 쉬(徐)는 모두 숙정됐다.

팡 상장은 참모장 등으로 재직하면서 매관매직하고, 거액의 뇌물을 받은 혐의로 조사를 받는 것으로 전해졌다. 인민해방군 중추인 중앙군사위 위원 11명 가운데 2명이 동시에 구속된 게 사실이라면 극히 이례적인 일이다.

이를 두고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 겸 중앙군사위 주석이 내달 18일 제19차 당 대회를 앞두고 군 수뇌부에 대한 기반을 한층 강화하고자 궈보슝-쉬차이허우의 잔존세력를 제거하기 위해 팡펑후이와 장양을 쳐냈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와 함께 중앙군사위원회 12명 중 시 주석을 제외한 11명이 모두 면직된 후 새로 임명될 거라는 관측도 나왔다. 홍콩 빈과일보가 1일 명경망을 인용해 보도한 바에 따르면 마오쩌둥(毛澤東) 전 국가주석 이후 정점을 제외한 중앙군사위 전원이 바뀌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신임 정치공작부 주임으로는 먀오화(苗華) 해군 정치위원이 임명될 것으로 전해졌다. 푸젠(福建)성 샤먼(廈門)의 31집단군에서 근무한 먀오 상장은 시 주석이 푸젠성장을 지낼 당시 인연을 맺었다.

올해 70세인 판창룽(范長龍) 중앙군사위 부주석은 이미 퇴임하고, 장유샤(張又俠·67) 장비발전부 부장이 그 자리를 대신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문은 중앙군사위원의 물갈이와 함께 시 주석이 중앙군사위 구조를 대대적으로 재편할 것으로 내다봤다. 차기 중국 지도부를 확정하는 19차 당 대회를 앞두고 시 주석이 권력 기반인 군부를 확실하게 장악하려는 움직임으로 해석된다.

 

베이징 상하이 칭다오
홍콩 마카우 충칭


베이징 생활정보 링크
행사공연전시 도량 환산
날씨 시간
환율 지도
교통 상황 안내 공항 시간표
전철 안내 물가 정보
영화관 시간표 시 정보
열차 시간표 우편번호 찿기
최고 맛집 교통카드 안내
공항교통편 관광지정보







© Knews24.com, 2008, All Rights Reserved. Published since 2007. Contact Us to report news, errors or for advertising opportunities. Privacy Policy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