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모바일 |

KN 메거진 | 인기칼럼 모음 | 영상메거진 | 연예뉴스 | 나도 달인 | 자동차 | 테크뉴스 | 토픽 | 스포츠 | 여행 |

日총무성 고령자 인구 추계…4명 중 1명은 65세 이상 노인
도쿄
자유게시판

 
입력 09/17
ㆍ조회: 12      
日총무성 고령자 인구 추계…4명 중 1명은 65세 이상 노인



초고령화 현상이 심각한 일본에서 90세 이상 인구가 사상 처음으로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18일 보도했다.
일본 총무성이 이날 '경로의 날'을 맞아 발표한 '고령자 인구 추계'에 따르면 이달 15일 기준 90세 이상 인구는 206만명으로 작년 통계보다 14만명 늘었다.

65세 이상 노인 인구 역시 작년보다 57만명 늘어 사상 최고인 3천514만명으로 집계됐다.

전체 인구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전년보다 0.5%포인트 증가한 27.7%였다.
일본 국민 4명 중 1명 이상이 65세 이상 노인인 셈이다.

일본의 전체 인구 중 노인 인구가 차지하는 비중은 1950년대 이후 계속 커지고 있다.

1985년 10%, 2005년 20%를 넘어서며 급격히 증가하다가 최근 수년간 그나마 증가세가 다소 완화된 추세를 보이고 있다.

국립사회보장인구문제연구소의 추계에 따르면 제2차 베이비부머가 65세가 되는 2040년에는 전체 인구의 35.3%가 노인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조사에서 노인의 비중은 남성(24.7%)보다 여성(30.6%)에게서 높았다. 여성 인구 중 65세 이상의 비중이 30%를 넘어선 것은 작년에 이어 2년째다.

일본은 초고령화의 영향으로 일손 부족과 사회보장 비용 증가 등의 문제를 안고 있다.

일하는 노인의 비중이 점점 늘어나면서 작년 노동력 조사에서는 취업 노인의 수가 사상 최다인 770만명이나 됐다.

특히 65~69세 연령 구간에서는 남성의 53%, 여성의 33.3%가 취업 상태에 있었다.

고령자가 늘어나면서 사회보장 예산도 팽창하고 있다.

내년 복지 예산안에 반영된 사회보장 예산의 자연 증가(인구 변동에 따른 예산 증가)분은 6천300억엔(약 6조3천929억원)이나 된다.

사회보장사업을 관장하는 후생노동성의 내년 예산안 규모는 31조4천298억엔(약 318조9천339억원)에 달한다.
 

베트남 태국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이징 상하이 도쿄 라오스
미얀마 캄보디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 Knews24.com, 2008, All Rights Reserved. Published since 2007. Contact Us to report news, errors or for advertising opportunities. Privacy Policy .이용약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