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모바일 |

KN 메거진 | 인기칼럼 모음 | 영상메거진 | 연예뉴스 | 나도 달인 | 자동차 | 테크뉴스 | 토픽 | 스포츠 | 여행 |

中 시진핑, 11월 베트남 방문…“日美 접근 견제”
 베트남
자유게시판

 
입력 10/07
ㆍ조회: 72      
中 시진핑, 11월 베트남 방문…“日美 접근 견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11월 베트남을 방문해 최고 지도자인 응웬 푸 쫑 공산당 서기장 등과 회담한다는 것을 7일, 여러 외교 관계자들이 밝혔다.

베트남은 인접국인 중국과 역사적, 경제적으로 깊은 관계를 맺고 있으면서도 남중국해 영유권을 둘러싸고는 대립하며 미국, 일본과의 관계를 강화하고 있다. 시 주석의 방문은 이러한 베트남의 움직임을 견제하는 동시에 중국과 베트남의 밀접한 관계를 재확인하는 의미가 있는 것으로 보인다.

관계자에 다르면 시 주석의 방문은 11월 9일부터 11일 사이를 축으로 조정 중이다. 중국 국가주석의 베트남 방문은 2006년 당시 후진타오(胡錦濤) 주석의 방문 이래 처음이다. 시 주석은 부주석이었던 2011년 베트남을 방문, 쫑 서기장과 회담했다.

쫑 서기장은 올해 7월, 베트남 전쟁 종전 후 베트남 최고 지도자로는 처음으로 미국을 방문, 버락 오바마 대통령과 회담했다. 9월에는 일본을 방문해 아베 신조(安倍晋三) 수상과 회담하는 등 중국 이외의 주요국과의 관계 강화를 꾀하고 있다. 한편, 미국 방문에 앞선 4월에는 중국도 방문해 거대한 인접국에 대한 배려를 나타냈다.

베트남은 남중국해의 시사(西沙, 영어명 파라셀= Paracel), 난사(南沙, 영어명 스프래틀리=Spratly) 제도의 영유권을 둘러싸고 중국과 분쟁 중이다. 2014년에는 시사제도 부근에서 중국이 석유 채굴을 실시하자 양국 관계가 악화돼 양국 선박의 충돌과 베트남 국내의 반중 시위 격화로 이어졌다.
 
  베트남 여행 정보

생활정보 링크
날씨 시간 환율 지도 물가정보
열차시간표 공항 시간표 버스 노선 안내 영화관

베트남 태국 인도네시아 필리핀
베이징 상하이 도쿄 라오스
미얀마 캄보디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 Knews24.com, 2008, All Rights Reserved. Published since 2007. Contact Us to report news, errors or for advertising opportunities. Privacy Policy .이용약관